뉴스

스가, 첫 참가 G7 정상회의서 '도쿄올림픽 개최 지지' 호소

스가, 첫 참가 G7 정상회의서 '도쿄올림픽 개최 지지' 호소

김용철 기자 yckim@sbs.co.kr

작성 2021.02.20 11: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스가, 첫 참가 G7 정상회의서 도쿄올림픽 개최 지지 호소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코로나19 때문에 1년 연기된 2020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올 7~9월 열겠다는 결의를 거듭 밝혔습니다.

스가 총리는 19일 밤 화상으로 진행된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서 인류가 코로나19를 이겨낸 증거로 올여름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개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스가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협력해 이번 올림픽을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대회로 만들겠다며 다른 G7 정상들의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이와 관련, G7 정상들은 회의 후 성명을 통해 도쿄올림픽을 개최하고자 하는 일본의 결의를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스가 총리는 회의를 마친 뒤 기자회견에서 "(올림픽 개최에 대한) G7 정상 전원의 지지를 얻을 수 있었다"면서 "아주 마음이 든든하다"고 말했습니다.

G7 정상 가운데 올해 올림픽 개최를 의심하는 목소리가 있었는지를 묻는 말에는 "전혀 없었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일본 총리 관저,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