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학의 출금 사건' 이규원 검사 피의자 신분 조사

'김학의 출금 사건' 이규원 검사 피의자 신분 조사

정경윤 기자 rousily@sbs.co.kr

작성 2021.02.18 07:34 수정 2021.02.18 08: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학의 전 차관의 불법 출국금지 의혹을 수사 중인 수원지검이 이규원 당시 대검 과거진상조사단 검사를 불러 조사했습니다.

검찰은 어제(17일) 오전 10시부터 이 검사를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해 밤늦게까지 조사했습니다.

이 검사는 지난 2019년 3월 성 접대와 뇌물 수수 의혹을 받던 김학의 전 법무차관의 출국을 막는 과정에서 가짜 서류들로 긴급 출국금지 등을 주도한 당사자입니다.

검찰은 당시 수사팀에 외압을 행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도 불렀지만, 이 지검장이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