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맑지만 큰 일교차 주의…설 연휴 내내 '포근'

[날씨] 맑지만 큰 일교차 주의…설 연휴 내내 '포근'

SBS 뉴스

작성 2021.02.10 07:5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추위의 힘이 많이 풀렸다 해도 아직은 겨울인지라 아침은 춥습니다.

현재 서울의 기온이 영하 0.4도, 광주와 대구가 영하 2.5도 등 내륙 곳곳의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졌습니다.

그래도 낮 동안은 대부분 지역의 기온이 10도 안팎까지 오르면서 온화하겠는데요, 다만 크게 벌어지는 일교차에는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내일(11일)부터는 설 연휴가 시작되죠.

기온이 나날이 오르면서 설 당일인 금요일 서울의 낮 기온이 12도까지 오르는 등 연휴 기간 내내 포근한 날씨가 예상됩니다.

다만 온화한 서풍이 수증기를 싣고 오고 바다 안개까지 유입되면서 서해안과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는 안개가 짙게 끼는 날이 많아서 구름이 없더라도 맑은 하늘 보시기는 힘들겠습니다.

오늘 하늘에 가끔씩 구름이 지나겠습니다.

대기의 흐름 원활하겠지만 밤에는 중서부 지역에 먼지가 쌓이겠고요, 동쪽 지역의 건조함은 계속되겠습니다.

일요일부터 다음 주 월요일 사이 남해안과 제주에는 비 소식이 들어 있습니다.

(안수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