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NFL 탬파베이 슈퍼볼 정상…브래디, 개인 통산 7번째 우승반지

NFL 탬파베이 슈퍼볼 정상…브래디, 개인 통산 7번째 우승반지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21.02.08 13:1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NFL 탬파베이 슈퍼볼 정상…브래디, 개인 통산 7번째 우승반지
미국 프로풋볼 역대 최고의 쿼터백으로 평가받는 탬파베이 버커니어스의 톰 브래디가 통산 7번째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탬파베이는 미국 플로리다주 탬파의 레이먼드 제임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NFL 챔피언 결정전 제55회 슈퍼볼에서 '디펜딩 챔피언' 캔자스시티 치프스를 31대 9로 완파했습니다.

탬파베이는 2003년 창단 첫 슈퍼볼 우승 이후 18년 만에 정상을 탈환했습니다.

슈퍼볼 역사상 처음으로 홈구장에서 우승을 차지해 기쁨을 더했습니다.

브래디는 29차례 패싱 공격을 시도해 21번을 적중시키며 201야드 전진에 터치다운 패스도 3개를 기록하며 우승의 일등공신이 됐습니다.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에서만 20년간 뛰면서 슈퍼볼 6회 우승의 위업을 달성한 브래디는 지난해 3월 2년 5천만 달러, 우리 돈 약 559억 원에 계약하고 탬파베이 유니폼을 입자마자 정상에 올랐습니다.

브래디는 자신이 보유 중인 역대 최다 우승 기록을 7회로 늘렸습니다.

브래디의 슈퍼볼 진출 횟수 10회는 2위인 존 얼웨이의 5회보다 2배 많습니다.

현역 최고 쿼터백으로 평가되는 캔자스시티의 패트릭 머홈스는 탬파베이 수비진의 강력한 압박에 고전하며 49차례 패스 시도 중 26번만 성공했고 터치다운 패스 없이 인터셉션 2개를 허용하며 자존심을 구겼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