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광주 성인오락실 19명 누적 확진…전수 점검

광주 성인오락실 19명 누적 확진…전수 점검

KBC 이준호 기자

작성 2021.01.30 20:09 수정 2021.01.30 21: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TCS 국제학교와 안디옥교회를 중심으로 감염이 이어진 광주광역시에서 이번에는 성인오락실이 문제가 됐습니다. 감염자가 20명 가까이 나오자 방역당국이 광주 성인오락실 전체를 점검하기로
했습니다.

KBC 이준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쇠사슬로 굳게 잠긴 문에 개인 사정으로 휴업한다는 안내문이 붙었습니다.

지난 27일부터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 16명의 감염경로인 성인오락실입니다.

방역당국은 이곳 성인오락실에서 사용하는 게임 칩과 현금 등을 매개로 연쇄감염이 이뤄진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광주에서 나흘 동안 성인오락실 3곳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모두 19명.

확진자들의 직업군은 과외 강사, 회사원, 일용직 노동자 등으로 다양해 n차 감염으로 번질 우려가 높은 상황입니다.

[박 향/광주광역시 복지건강국장 : 학원이라든지 학교 또 학생들 관련 접촉자가 있어서 심층 역학조사를 해야만 감염의 고리를 찾을 수가 있습니다.]

때문에 방역당국은 이들의 직장과 주요 이동 동선을 파악하는 한편, 지역 내 성인오락실 156곳에 대해서도 긴급 방역수칙 점검에 나섰습니다.

[단속 공무원 : 거리(두기), 사람 간격이라든가 밀접하지 않게 해주시기 바랍니다.]

이달 들어 광주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672명.

요양원과 종교 관련 시설, 성인오락실까지 일주일에 한 곳꼴로 집단 감염 장소가 새롭게 등장하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나병욱 KBC)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