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9년 만에 이겼다…주권, '연봉 조정' 승리

19년 만에 이겼다…주권, '연봉 조정' 승리

배정훈 기자 baejr@sbs.co.kr

작성 2021.01.25 21:0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KBO 연봉조정위원회에서 KT의 주권 선수가 구단을 상대로 승리를 거뒀습니다.

선수가 이긴 건 19년 만입니다.

지난 시즌 홀드왕 주권은 구단 제시액보다 3천만 원 많은 2억 5천만 원을 요구하면서 KBO에 연봉 조정을 신청했는데요.

오늘(25일) 연봉조정위원회가 열렸습니다.

법조인과 스포츠 관련 학계 인사로 구성된 5명의 조정위원은 양측이 낸 자료를 검토한 결과 다수결을 통해 주권의 손을 들었습니다.

연봉조정위에서 선수가 이긴 건 지난 2002년 LG 류지현 이후 주권이 역대 두 번째입니다.

[주권/KT 위즈 : 이런 자리도 처음이고, 너무 긴장하기도 했고요. 팬들 덕분에 힘이 많이 났던 것 같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