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文 "2천만 명분 추가 확보"…"5만 명분 2월 초 도착"

文 "2천만 명분 추가 확보"…"5만 명분 2월 초 도착"

문준모 기자 moonje@sbs.co.kr

작성 2021.01.21 07:41 수정 2021.01.21 11: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노바백스의 코로나 백신 2천만 명분을 추가로 확보할 가능성이 열렸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정세균 총리는 다음 달 초에 5만 명분의 첫 백신 물량이 도착할 수 있도록 협의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문준모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경북 안동에 있는 SK바이오사이언스의 코로나 백신 위탁생산공장을 찾았습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미국 제약사 노바백스의 백신을 추가로 확보할 가능성을 밝혔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 지금까지 확보한 5천600만 명분의 백신에 더해 2천만 명분의 백신을 추가로 확보할 가능성이 열렸습니다.]

이르면 이달 안에 기술이전 계약을 맺을 예정인데, 이 계약에 따라 생산될 백신은 이르면 5월, 국내 공급될 것이라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백신 조기 공급 가능성을 언급했습니다.

정 총리는 코백스 퍼실리티와 계약한 백신 1천만 명분 가운데 5만 명분이 다음 달 초에 도착해 다음 달 초중순에는 접종이 시작되도록 협의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다만 질병관리청 관계자는 백신의 물량, 시기, 종류는 최종 확정되지 않았다며 이달 말 이후 정해진다고 전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