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하원서 두 번째 탄핵당한 트럼프…상원 표결은?

하원서 두 번째 탄핵당한 트럼프…상원 표결은?

김윤수 기자 yunsoo@sbs.co.kr

작성 2021.01.15 01:4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안이 결국 미국 하원을 통과했습니다. 트럼프의 친정인 공화당에서도 하원 의원 10명이나 찬성표를 던졌는데, 상원에서도 분위기가 변하는 기류가 포착되고 있습니다.

워싱턴 김윤수 특파원입니다.

<기자>

의사당 안팎을 주 방위군이 에워싼 가운데 치러진 미 하원의 탄핵안 투표, 찬성 232대 반대 197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안이 하원을 통과했습니다.

[펠로시/미 하원의장 (민주당) : 오늘 하원은 양당의 합의로 어떤 누구도 법 위에 있을 수 없다는 걸 증명했습니다.]

민주당 222명 전원에, 당초 예상보다 많은 공화당 하원의원 10명이 찬성표를 던졌습니다.

[뉴하우스/미 하원의원 (공화당) : 무거운 마음과 단호한 결심으로 탄핵안에 찬성하기로 했습니다.]

미국 역사상 처음으로 하원에서 두 번 탄핵된 대통령이라는 불명예를 기록한 트럼프 대통령은 탄핵안이 통과된 뒤 폭력 시위를 비난하는 영상 메시지를 내놨습니다.

[트럼프/미국 대통령 : 여러분과 마찬가지로 저는 지난주 의회에서 있었던 재앙에 큰 충격을 받았고, 깊은 슬픔을 느꼈습니다.]

민주당은 여세를 몰아 바이든 당선인 취임식 전에 상원 표결에 부치자며 압박에 나섰습니다.

하지만 공화당 매코널 상원 원내대표는 취임식 전에는 탄핵 논의가 없을 거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공화당 내부에선 이탈표가 점점 늘고 있는 분위기입니다.

탄핵안이 상원을 통과하려면 공화당 상원의원 50명 가운데 17명의 찬성이 필요한 상황, 뉴욕타임스는 공화당 상원의원 가운데 적어도 12명 이상이 탄핵안에 찬성하고 있다고 보도해 탄핵안 상원 통과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는 전망도 나오고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