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정의당 "박근혜 씨 사면, 더는 논하지 말아야"

정의당 "박근혜 씨 사면, 더는 논하지 말아야"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21.01.14 18: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의당 "박근혜 씨 사면, 더는 논하지 말아야"
정의당이 오늘(14일)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대법원 유죄 확정판결과 관련한 "박근혜 씨에 대한 사면을 더 이상 논하지 말아야 한다."라는 논평을 냈습니다.

정호진 수석대변인은 브리핑에서 "한 때 최고의 권력자라도 법 앞에 평등할 때 국민 통합이 이뤄질 수 있다."라고 말했습니다.

대법원 판결이 확정 판결이 나면서 정의당은 박 전 대통령에 대한 호칭을 '박근혜 씨'로 바꿨습니다.

정 수석대변인은 "한 차례도 재판에 출석하지 않았던 박근혜 씨는 오늘도 나오지 않았다."라며, "과연 진지한 반성과 성찰을 하고 있는지 강한 의구심을 가질 수밖에 없다."라고 했습니다.

또, 최근 불거진 사면 논란과 관련, "청와대와 집권여당은 사면 논란에 종지부를 찍어야 한다."라면서, "오로지 민심의 명령이 있을 때만 (사면권을) 행사할 수 있다."라고 강조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