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취업 스트레스" 20대, 성모 마리아상 돌 던져 훼손

"취업 스트레스" 20대, 성모 마리아상 돌 던져 훼손

김도식 기자 doskim@sbs.co.kr

작성 2021.01.13 15: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취업 스트레스" 20대, 성모 마리아상 돌 던져 훼손
대학 졸업 후 취업을 못한 20대 남성이 취업 스트레스로 성당의 성모 마리아상에 돌을 던진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기장경찰서는 20대 A 씨를 특수재물손괴 혐의로 조사하고 있다고 오늘(13일) 밝혔습니다.

A 씨는 지난 7일 오후 4시 20분쯤 부산 기장군 한 성당 마당에 있던 성모 마리아상에 돌을 던져 일부를 파손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현장 주변 CCTV를 분석해 돌을 던진 사람을 A 씨로 특정하고 어제 오후 A 씨를 집에서 붙잡았습니다.

파손된 마리아상
A 씨는 가로 20cm, 세로 20cm 정도 크기의 돌을 미리 준비해 성모 마리아상에 던졌으며, "대학 졸업 후 취업이 안 돼 쌓인 스트레스 때문에 돌을 던졌다"고 진술했다고 경찰은 밝혔습니다.

(사진=부산경찰청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