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튜브도 트럼프 채널 최소 1주일 중지

유튜브도 트럼프 채널 최소 1주일 중지

김도식 기자 doskim@sbs.co.kr

작성 2021.01.13 15:1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유튜브도 트럼프 채널 최소 1주일 중지
유튜브는 현지시간 12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채널을 최소 일주일 동안 사용 중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유튜브는 트럼프 대통령의 채널이 "잠재적 폭력에 대한 우려가 지속된다는 측면에서 유튜브의 정책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임기가 일주일 남았기 때문에 유튜브는 남은 임기 동안 일단 계정 사용을 중지시킨 것으로 보입니다.

유튜브는 트럼프 대통령의 채널을 통해 대선이 조작됐다는 허위 정보를 담은 동영상이 한 건 게시됐다며, 이 역시 채널 중단의 이유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유튜브 채널의 구독자는 약 270만 명입니다.

이에 앞서 트위터와 페이스북도 트럼프 대통령의 계정을 무기한으로 정지했고, 인스타그램, 스냅챗, 레딧, 트위치도 트럼프 계정을 일시 중지시켰습니다.

(사진=유튜브 캡처,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