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작곡가 김형석, 21kg 감량 성공 "30년 만에 최저 체중, 고혈압 약도 줄여"

작곡가 김형석, 21kg 감량 성공 "30년 만에 최저 체중, 고혈압 약도 줄여"

SBS 뉴스

작성 2021.01.11 08:5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작곡가 김형석, 21kg 감량 성공 "30년 만에 최저 체중, 고혈압 약도 줄여"
스타 작곡가 김형석이 다이어트 후 확 달라진 모습을 공개했다.

11일 김형석의 다이어트를 도운 한 헬스케어 기업은 21kg 감량에 성공한 김형석의 다이어트 전후 모습을 사진으로 공개했다.

평소 푸근한 이미지였던 김형석은 체중이 94kg까지 증가했고, 건강검진 결과 고혈압, 공황장애, 고지혈증, 지방간 등의 질병 위험이 높다는 진단을 받아 다이어트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직업 특성상 밤에 작업을 많이 하게 되면서 야식이나 음주를 하는 횟수가 늘어나 체중이 증가하게 됐는데 체중 증가로 인해 전체적인 컨디션이 떨어지고 자고 일어난 후에도 몸이 찌뿌드드하고 상쾌하지 않아 곡 작업을 할 때도 감각이 무뎌지는 걸 느낄 정도였다고 한다.

그동안 다이어트를 했다가 요요가 오는 악순환을 경험했다는 김형석은 50대 중반을 넘어가는 나이에 지금 제대로 건강 관리를 하지 않으면 그 뒤에 더 건강을 잃게 될 것 같아 걱정스러운 마음에 마지막이라는 생각으로 다이어트를 시작했고 무려 21kg을 감량하며 건강한 모습을 되찾았다.

김형석은 21kg을 감량하며 매일 먹던 고혈압 약도 줄일 정도로 혈압이 내려왔다고 밝히며 "대학교 때 체중이 73kg이었는데 지금이 딱 그때 체중이다. 30년만에 최저 체중을 만드는데 성공했다"고 전했다.

지난 8일 김형석은 포털 사이트 오디오 클립에서 운영하는 '김형석 피아노 뮤직테라피' 채널을 통해 'anti-stress'와 'lullaby'라는 두개의 피아노 연주곡 음원을 공개했다. 14,600여 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이 채널은 김형석 작곡가의 창작곡 위주로 피로에 지쳐 있는 현대인들에게 힐링이 될 수 있는 연주곡을 무료로 제공하는 채널로 이번에 추가 공개한 'anti-stress'와 'lullaby'는 마음의 안정을 느낄 수 있는 힐링 피아노 연주곡이다.

김형석은 "다이어트를 하면서 스트레스 관리와 수면이 다이어트에 있어서 굉장히 중요한 요소라는 걸 알게 됐다. 그래서 나처럼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 빗소리, 파도 소리 등과 같은 자연의 소리들과 피아노를 믹스해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들으면 조금이나마 안정이 되면서 힐링이 될 수 있는 피아노 연주곡과 수면을 할 때 들으면서 힐링을 느낄 수 있는 피아노 연주곡을 발표하게 됐다"고 전하며 "다양한 스트레스 환경에 놓여 있고 불면증 등으로 힘들어 하는 요즘 사람들에게 조금이나마 힐링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사진제공=쥬비스]

(SBS연예뉴스 강선애 기자)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