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Pick] '휘핑크림' 음료 맛 변할까?…카페 '이것' 전면 금지

[Pick] '휘핑크림' 음료 맛 변할까?…카페 '이것' 전면 금지

조도혜 에디터

작성 2021.01.05 17:4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휘핑크림' 음료 맛 변할까?…카페 '이것' 전면 금지
올해부터 카페나 음식점에서 휘핑크림을 만들 때 하면 안 되는 것이 새로 생겼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아산화질소를 소형용기(카트리지)에 넣어서 판매하거나 이를 사용하는 행위를 2021년 1월 1일부터 전면 금지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이산화질소가 담긴 카트리지를 휘핑기에 부착해 휘핑크림을 만들던 커피전문점 등은 앞으로 해당 방법을 사용할 수 없게 됐습니다.

'휘핑크림' 음료 맛 변할까?…카페 '이것' 전면 금지
식품첨가물로 판매되는 아산화질소는 2.5L 이상의 고압금속제용기에 충전해서 유통해야 하고, 매장들은 '고압가스 안전관리법'에 따라 허가받은 공급업체에서 아산화질소 가스를 공급받아야 합니다. 작년에 구매해 남아 있는 제품도 매장에서 사용하거나 보관하면 안 됩니다. 단, 크림과 아산화질소가 이미 혼합된 스프레이 제품 형태는 계속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식약처는 왜 이러한 조치에 나섰을까요?

'휘핑크림' 음료 맛 변할까?…카페 '이것' 전면 금지
2017년 이후 '해피벌룬'이라는 이름으로 이산화질소를 풍선에 넣어 환각물질로서 직접 흡입하는 사고가 지속해서 발생하며 사회적 문제로 떠올랐습니다. 이러한 아산화질소 흡입사고 대부분은 인터넷으로 쉽게 이산화탄소를 살 수 있고 휴대가 간편한 카트리지 제품에 의해 발생했는데요, 이 점을 대처하기 위해 해결방안을 찾은 겁니다.

2.5L 이상 고압가스용기에 충전된 아산화질소는 커피전문점 등 식품접객업소에서는 영업상 구매가 가능하지만, 개인 구매는 사실상 어려워지므로 오용 문제 상당수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식약처는 판단하고 있습니다.

'휘핑크림' 음료 맛 변할까?…카페 '이것' 전면 금지
또한 일부 커피전문점에서 시범 실시한 결과, 고압가스용기와 휘핑기의 연결·분리가 간단하며 기존 카트리지로 만든 휘핑크림과 품질에도 차이점이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뉴스 픽' 입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 보도자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