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버지 차 탄 중학생, 한밤 서울 도심 달리다 '쾅'

아버지 차 탄 중학생, 한밤 서울 도심 달리다 '쾅'

김민정 기자 compass@sbs.co.kr

작성 2021.01.05 15: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아버지 차 탄 중학생, 한밤 서울 도심 달리다 쾅
서울 강남경찰서는 오늘(5일) 새벽 서울 시내에서 아버지 소유 승용차를 몰다 주차된 차들을 잇따라 들이 받은 16살 A군 등 5명을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A군은 무면허로 운전 하다가 오전 6시쯤 동호대교 인근 강남구 압구정동에서 주차된 차량 4대와 오토바이 등을 들이받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오늘 새벽 2시쯤 경기도 용인에서 아버지 차량을 몰고 나왔고, 이 차량에는 친구 4명이 함께 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군이 음주 상태는 아니었다"며 "차량을 몰고 나오게 된 경위를 조사 중" 이라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