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구혜선 "중학생 때 쓴 자작곡으로 '천문학적 저작권료' 벌어"

구혜선 "중학생 때 쓴 자작곡으로 '천문학적 저작권료' 벌어"

SBS 뉴스

작성 2021.01.05 11:4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구혜선 "중학생 때 쓴 자작곡으로 천문학적 저작권료 벌어"
배우 구혜선이 '중2병 감성'으로 많은 저작권료를 받았다고 밝혀 화제입니다.

오늘(5일)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유튜브 연주 영상 업로드 소식을 알렸습니다. 해당 곡은 구혜선의 피아노 뉴에이지 앨범 '숨1'에 수록된 '레인(rain)'으로 구혜선이 중학교 2학년 때 '중2병 감성'을 담아 만든 곡인데요, 특히 구혜선이 '레인' 덕분에 천문학적인 숫자의 저작권료를 벌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습니다.


구혜선이 작곡한 피아노 연주곡 '레인'은 2015년 중국 최대 음원 사이트 QQ뮤직에서 1위를 기록했습니다. 2009년 발매한 곡이 중국에서 약 6년 만에 역주행으로 1위를 차지해 화제를 모았는데요, 구혜선은 이에 대해 "'레인'은 중2병일지라도 모든 감성은 소중하다는 것을 돈으로 일깨워준 곡"이라면서 "덕분에 지금도 계속 음악을 만들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천문학적이라면 수백억 대를 의미하는 걸까?", "역시 다재다능한 구혜선 님 항상 응원합니다", "잔잔한 선율 너무 좋습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유튜브 '스튜디오 구혜선')

(SBS 스브스타) 

(SBS연예뉴스 지나윤 에디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