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이돌 멤버에 수년간 성희롱 악플 공무원 합격" 처벌 국민청원

"아이돌 멤버에 수년간 성희롱 악플 공무원 합격" 처벌 국민청원

유영규 기자

작성 2021.01.04 15: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대전 9급 공무원 아동성희롱범 고발 국민청원 (사진=연합뉴스)
수년간 악성 댓글로 아이돌 그룹 멤버를 성희롱한 공무원 임용 대상자를 처벌해달라는 글이 청와대 국민청원에 올라왔습니다.

지난달 31일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 올라 온 '대전 9급 공무원 합격한 아동성희롱범을 고발합니다'라는 글에는 오늘(4일) 오후 2시 30분 현재 모두 1만 9천600여 명이 참여했습니다.

청원인은 "인터넷 갤러리에서 오랫동안 활동한 악플러를 고발한다"며 "걸그룹의 만 15∼17세 미성년자 멤버들을 대상으로 수년간 신체 부위 등을 빗댄 입에 담지도 못할 악성 댓글들을 끊임없이 달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본인이 직접 2020년 10월 대전시 지방공무원 채용시험 합격 문자와 함께 지방행정서기보 시보 임용장을 인증했다"며 "(성희롱범이) 공무원이 되어 국민 혈세를 축낸다니 사회구성원으로서 도저히 좌시할 수가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청원인은 "부디 이런 파렴치한 미성년자 성희롱범이 국민이 낸 혈세를 받아 가며 공무원직을 수행치 못하도록 막아주시길 요청한다"고 말했습니다.

임용장에 적시된 대전 모 구청 임용 대상자는 해당 사실을 극구 부인하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해당 구청 관계자는 "아직 정식 임용되지 않은 9급 시보가 다니는 게 맞지만 당사자는 본인이 아니라고 억울함을 호소하고 있다"며 "우리도 정확한 사실을 확인하기 위해 경찰에 수사 의뢰를 했으나 피해 당사자인 아이돌 그룹 멤버가 신고하거나 소속사에서 고발한 게 아니라서 수사 요건이 안된다는 설명을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임용 예정인 공무원이 성희롱한 게 맞는다면 우리도 당연히 징계를 해야 하는데, 경찰 수사 의뢰 말고는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일간베스트저장소(일베) 사이트에서 활동하던 성범죄자가 경기도 7급 공무원에 합격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됐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