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첫 출근한 김진욱 공수처장 후보자 "공수처 권한 국민께"

[영상] 첫 출근한 김진욱 공수처장 후보자 "공수처 권한 국민께"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12.31 11:54 수정 2020.12.31 13:1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초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 후보자로 지명된 김진욱 헌법재판소 선임헌법연구관이 본격적인 인사청문회 준비에 나섰습니다.

오늘(31일) 오전 서울 종로구에 마련된 사무실에 모습을 드러낸 김 후보자는 출근에 앞서 "공수처의 권한은 국민께 받은 권력"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공수처가 무소불위의 권력기관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있지만, 국민 위에 군림하는 권력은 우리 헌법상 존재할 수도 없고 존재해서도 안 된다"며 "공수처의 권한을 국민께 어떻게 되돌려줄지 심사숙고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일각의 '수사 경험이 부족하다'는 지적에 대해선 "차차 보완될 것"이라며 "공수처는 처장 혼자 운영하는 기관이 아니며 하나의 팀으로 서로 보완해나갈 것"이라고 답했습니다.

또 '정치적 중립 우려' 시선에 대해선 "남아 있는 인사청문회 과정은 국민의 검증"이라며 "인내심을 가지고 지켜봐 주신다면 우려의 상당 부분이 불식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관심이 쏠리고 있는 공수처 수사대상 1호 사건에 대한 질문에는 "염두에 둔 것이 없다"고 답했습니다. 영상 함께 보시죠.

(구성 : 김휘란, 촬영 : 최대웅, 편집 : 차희주)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