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난달 지방 주택 거래 급증…1년 전보다 72% 늘어

지난달 지방 주택 거래 급증…1년 전보다 72% 늘어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20.12.24 09: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지난달 지방 주택 거래 급증…1년 전보다 72% 늘어
지방 부동산 시장이 과열되면서 지난달 전국 주택 매매 거래량이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4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지난달 주택 거래량은 11만6천758건으로 전달 9만2천769건 대비 25.9%, 작년 동월 9만2천413건 대비 26.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5년 평균치(8만6천613건)와 비교해도 34.8% 늘어난 것입니다.

지역별로 수도권은 줄었지만 지방은 큰 폭으로 늘어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수도권은 4만1천117건으로 전달에 비해선 1.8% 줄고 1년 전에 비해서도 15.3% 감소했습니다.

주택 매매 거래량 (사진=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연합뉴스)
이에 비해 지방 거래량은 7만5천641건으로 전달 대비 48.7%, 작년 동월 대비 72.4% 증가했습니다.

지방 중에서도 최근 부동산 시장이 과열돼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된 부산(1만9천588건)이 1년 전에 비해 164.6% 증가했고, 광주(5천542건)는 125.7% 늘었습니다.

전국 주택 거래량을 유형별로 보면 아파트(8만9천660건)는 전달 대비 35.5%, 1년 전에 비해 34.3% 증가했습니다.

아파트 외 주택(2만7천98건)은 전달보다는 1.9%, 작년 동월 대비론 5.7% 늘었습니다.

임차유형별로 전세(10만613건)는 전달 대비 2.9% 줄었고 작년 동월 대비 7.6% 증가했습니다.

월세(7만2천965건)는 전달 대비 5.5%, 작년 동월 대비 22.0% 각각 증가했습니다.

전월세 거래량 중 월세비중은 42.0%로, 작년 동월(39.0%)보다 3.0%포인트 높아졌습니다.

(사진=국토교통부 자료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