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우디 해상에서 유조선 폭발…"원인 조사 중"

사우디 해상에서 유조선 폭발…"원인 조사 중"

김용철 기자 yckim@sbs.co.kr

작성 2020.12.14 16: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사우디 해상에서 유조선 폭발…"원인 조사 중"
▲ 위 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사우디아라비아 남서부의 홍해 항구도시인 제다(Jeddah) 인근 해상에서 14일 유조선 폭발사고가 발생했다고 AP통신 등이 선주사 발표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사고 선박명은 싱가포르 해운사인 BW그룹 소속 'BW라인'이며, 폭발 후 22명의 승선원 모두 부상을 입지 않고 탈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앞서 지난달에도 예멘 후티 반군의 소행으로 추정되는 기뢰 공격으로 사우디 해상에서 유조선 폭발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또 이달 초 예멘의 동쪽 항구도시 인근 해역에서도 화물선을 대상으로 한 공격이 발생했습니다.

2015년 예멘에서 내전이 본격적으로 발발한 뒤 이란 정부가 지원하는 후티 반군은 사우디 정부가 이끄는 아랍동맹군의 지원을 받는 예멘 정부와 교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사우디 정부는 이번 사고와 관련해 공식적인 발표를 하지 않고 있습니다.

영국 해군이 운영하는 해사무역기구(UKMTO)는 사고 발생한 인근 해역의 선박들에 주의를 당부하는 한편 원인 조사를 진행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유엔의 예멘 내전 조사위원회에 따르면 앞서 1984년에 19척의 선박이 홍해상에서 기뢰와 충돌해 폭발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