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중국이 100억에 사려고 한 거 실화?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를 가다

중국이 100억에 사려고 한 거 실화?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를 가다

박주영 작가, 이호건 기자 hogeni@sbs.co.kr

작성 2020.12.10 18:38 수정 2020.12.10 18: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충남 바다 서쪽 끝에 위치한 우리나라 섬이 있습니다. '서해의 독도'라 불리는 격렬비열도인데요, 우리 섬들 가운데선 중국 산둥반도와 가장 가까운 편이어서, 그동안 중국 어선들이 호시탐탐 어족자원을 노리고 근처 바다로 넘어오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아예 이 섬을 수십억 주고 사려는 중국인들도 많았다고 하는데요, 그래서 이 섬을 지키기 위해 국가관리 항구를 설치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습니다.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 그 현장을 비디오머그가 직접 가봤습니다.

(글·구성 : 박주영 / 영상취재 : 조춘동 / 편집 : 김인선 / 디자인 : 방여울 / 담당 : 이호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