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유은혜 "코로나 의심 증상 수험생, 보건소서 검사받아야"

유은혜 "코로나 의심 증상 수험생, 보건소서 검사받아야"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12.02 10: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오늘(2일)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으면 대학 수학능력시험 수험생은 반드시 가까운 보건소에서 진단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유 부총리는 오늘 라디오 인터뷰에서 수험생임을 밝히고, 진단 검사를 받으면 가장 신속하게 결과를 통보하게 했다며, 저녁 10시까지 보건소가 연장 근무하기 때문에 수험생이 오늘 보건소에 가면 학생 상황에 따라 내일 시험장을 배치받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수능 당일 새벽이라도 수험생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 확진자가 시험을 보는 병원이나 생활치료센터에 입원해서 수능을 치를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게 정부의 방침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