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도쿄올림픽 테스트 이벤트 내년 3월 재개

도쿄올림픽 테스트 이벤트 내년 3월 재개

주영민 기자 naga@sbs.co.kr

작성 2020.11.28 10:09 수정 2020.11.28 13:4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도쿄올림픽 테스트 이벤트 일정 알린 조직위 트위터 (사진=도쿄올림픽 조직위 트위터 캡처, 연합뉴스)
내년 7월 일본 도쿄에서 열리는 도쿄하계올림픽을 넉 달 앞두고 테스트 이벤트가 재개됩니다.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종목별 국제연맹과 협의해 새로 정한 18개 종목 테스트 이벤트 일정을 발표했습니다.

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으로 올해 7월 열릴 예정이던 도쿄올림픽은 2021년 7월 23일로 개막일이 1년 연기됐습니다.

테스트 이벤트도 자연스럽게 취소됐습니다.

새로 확정된 테스트 이벤트 일정을 보면, 올림픽 출전권이 걸린 예선전을 겸한 수영 아티스틱 종목의 경기가 내년 3월 4일 도쿄 아쿠아틱센터에서 가장 먼저 열립니다.

4월에는 수구, 수영 다이빙, 럭비, 수영 경영, 사이클 BMX 프리스타일, 사이클 트랙, 사격, 스케이트보드 경기가 차례로 벌어지고, 5월에는 배구,기계체조·리듬체조, 육상 등의 테스트 이벤트가 이어집니다.

폭염을 우려해 도쿄에서 북방 홋카이도 삿포로로 옮겨 치르는 올림픽 마라톤 일정을 고려해 테스트 이벤트도 삿포로에서 열립니다.

다만, 아직 날짜는 정해지지 않았습니다.

테스트 이벤트는 올림픽 공식 개막 전 대회 준비 상황을 점검하려는 취지에서 열립니다.

도쿄조직위는 경기장 상황 검토, 시설 점검, 인력 운용 등 세 가지 측면을 주로 살피되 특히 코로나19 대책을 포함한 기술적인 대응에 초점을 맞춰 테스트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