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노르웨이 국부펀드 CEO 코로나 확진…중앙은행 총재는 격리

노르웨이 국부펀드 CEO 코로나 확진…중앙은행 총재는 격리

노동규 기자 laborstar@sbs.co.kr

작성 2020.11.27 04: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노르웨이 국부펀드 최고경영자 탕엔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습니다.

탕엔은 자신의 SNS를 통해 확진 사실을 알리며 감염 경로는 모른다고 말했습니다.

운용 자산이 1조 2천억 달러, 우리돈 약 1천329조 원에 이르는 세계 최대 규모 펀드를 운용하는 노르웨이 중앙은행 올센 총재는 탕엔의 확진판정으로 자가격리에 들어갔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