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종인 "北 비핵화 협조 않는다면 핵무장 생각할 필요 있어"

김종인 "北 비핵화 협조 않는다면 핵무장 생각할 필요 있어"

박상진 기자 njin@sbs.co.kr

작성 2020.11.24 18:2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종인 "北 비핵화 협조 않는다면 핵무장 생각할 필요 있어"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북한이 비핵화 협조하지 않고 계속 핵을 유지한다면 우리도 핵무장에 대해 생각을 다시 해볼 필요가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오늘(24일) 서울외신기자클럽 초청 간담회에서 한국의 '핵무장 논란'에 대해 미국의 핵우산 제공과 주한미군의 핵무기 재반입이 불가능하다는 전제로 이렇게 말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또 "미국 바이든 정부가 북한과 비핵화 협상을 시작한다고 해도 지금까지 북한의 태도를 볼 때 큰 진전이 있으리라고 보지 않는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바이든 정부 출범 이후에는 현 정부가 추진하는 대북정책이 종전과 똑같은 방식으로 유지되기는 힘들 것"이라고 전망하기도 했습니다.

일제 강제징용 배상 문제와 관련해서는 "한일 양국 정상이 보다 높은 차원에서 만나서 해결하는 것이 해법"이라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명박 박근혜 두 전직 대통령의 사면에 관한 질문에는 "두 전직 대통령의 옥중생활에 걱정을 안 하는 것은 아니지만, 사면은 오로지 대통령의 결단만이 결정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논의하기 굉장히 어려운 상황"이라고 답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