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하성, MLB 진출 도전…키움, 25일 포스팅 요청

김하성, MLB 진출 도전…키움, 25일 포스팅 요청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20.11.24 17: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하성, MLB 진출 도전…키움, 25일 포스팅 요청
한국프로야구 최고의 유격수 김하성이 오랜 꿈이었던 메이저리그 진출에 도전합니다.

김하성의 해외 진출에 전폭적인 지원을 약속한 키움은 오는 25일 KBO에 메이저리그 포스팅(비공개 경쟁입찰)을 공식 요청할 예정입니다.

KBO로부터 김하성의 포스팅 신청을 전달받은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30개 구단에 이를 공시하게 됩니다.

김하성은 그 시점부터 30일 동안 메이저리그 30개 구단 중 자신을 원하는 구단과 자유롭게 협상할 수 있습니다.

키움은 이번달 말 포스팅을 신청할 계획이었지만 미국의 크리스마스 연휴와 겹치지 않도록 시기를 앞당겼습니다.

2014년 KBO리그에 데뷔한 김하성은 올해까지 7시즌을 뛰면서 891경기 타율 0.294, 133홈런, 575타점, 606득점, 134도루를 기록했습니다.

올해는 138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6(533타수 163안타), 30홈런, 109타점, 23도루로 커리어하이 시즌을 보냈습니다.

장타율(0.531) 5할 이상은 2017년(0.513) 이후 처음이고 출루율(0.402)이 4할을 넘어선 것은 올해가 커리어 최초입니다.

데뷔 후 최고의 시즌을 보낸 김하성은 단 한 번의 도루 실패 없이 20홈런-20도루 기록을 세웠고, 유격수 역대 3번째로 30홈런 고지를 밟았습니다.

키움은 김하성의 계약 규모에 따라 이적료를 받게 됩니다.

김하성의 계약 규모가 2천500만 달러 이하면 키움은 보장 금액의 20%, 2천500만∼5천만 달러에 이르면 2천500만 달러의 20%인 500만 달러와 2천500만 달러 초과분의 17.5%를 받습니다.

김하성의 몸값이 5천만 달러를 넘어가면 영입 구단은 937만5천 달러와 5천만 달러 초과분의 15%를 키움에 지급합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