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날씨] 출근길 영하권 추위…중부·경북 곳곳 한파주의보

[날씨] 출근길 영하권 추위…중부·경북 곳곳 한파주의보

SBS 뉴스

작성 2020.11.23 07:25 수정 2020.11.23 08:2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지난주에는 미세먼지 때문에 말썽이더니 매주 월요일 출근길 날씨가 주요 뉴스입니다. 오늘(23일)은 내륙지방을 중심으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졌고 바람까지 꽤 불고 있는데요, 서울 여의도에 나가 있는 기상캐스터 연결합니다.

안수진 캐스터, 많이 추워 보이는데 오늘 날씨 어떻습니까?

<캐스터>

오늘 정말 많이 춥습니다.

제가 약 2시간 전부터 이곳에 나와 있었습니다.

이 추위에 계속 서 있다 보니까 발은 이미 꽝꽝 얼었고 마이크를 쥔 손은 차갑다 못해 아립니다.

오늘 출근길 나오실 때는 두꺼운 외투를 입는 건 물론이고요, 장갑과 목도리 등 보온에 각별히 신경 써서 나오셔야겠습니다.

자세한 현재 기온 살펴보시면 향로봉의 기온이 영하 8.5도로 전국에서 가장 추운 지역이고요, 서울의 기온도 영하 1도까지 떨어지면서 올가을 들어서 가장 춥습니다.

파주와 제천 등 내륙 곳곳으로도 영하권 추위를 보이는 지역이 많습니다.

어제 아침보다 10도 이상 기온이 뚝 떨어진 가평과 청주 등 일부 경기와 강원, 충청과 경북에는 한파주의보도 내려졌습니다.

특보는 낮에 해제가 될 가능성이 있지만 모레까지 아침 기온이 오늘과 비슷하겠고요, 내륙 대부분 지역에서 떨어지는 곳이 많아 추위는 계속되겠습니다.

오늘 대체로 맑겠습니다.

다만 전라, 서해안과 제주에는 낮까지 산발적인 빗방울이 떨어질 수 있고요, 동해안에는 너울성 파도에 주의하셔야겠습니다.

대부분의 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져 있습니다.

낮 최고 기온 서울 6도, 전주 8도로 쌀쌀합니다.

(안수진 기상캐스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