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민주당 "국민의힘, 가덕신공항 내부 분열…책임 있는 입장 달라"

민주당 "국민의힘, 가덕신공항 내부 분열…책임 있는 입장 달라"

백운 기자 cloud@sbs.co.kr

작성 2020.11.21 13: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당 "국민의힘, 가덕신공항 내부 분열…책임 있는 입장 달라"
더불어민주당이 가덕신공항에 대한 국민의힘의 책임있는 입장을 요구했습니다.

강선우 대변인은 오늘(21일) 서면 논평에서 "가덕신공항을 둘러싸고 국민의힘이 내부 분열과 대립에 빠졌다"며 "무책임한 야당의 언행 앞에 국민의 실망과 한숨이 깊어진다. 분란은 혼란을 초래할 따름"이라고 밝혔습니다.

국민의힘 부산 지역 의원들이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을 발의한 데 따른 대구·경북 지역 의원들의 반발과 내부 분열 조짐을 겨냥한 것입니다.

강 대변인은 "동남권 신공항은 지속가능한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한 국책사업이고, 얄팍한 '표 계산'으로 완수할 수 있는 것이 결코 아니다"라며 "국민의힘은 공당으로서 책임 있는 입장을 국민 앞에 내놓아 주시길 바란다"고 촉구했습니다.

또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부터 공정거래3법, 가덕도 신공항까지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모습이 참으로 안타깝다"며 "하루빨리 스스로 빠진 딜레마에서 빠져나오기를, 또한 그 길이 너무 오래 걸리지 않기를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