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대선 경합주' 조지아 재검표에서도 바이든 승리

'대선 경합주' 조지아 재검표에서도 바이든 승리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11.20 09:48 수정 2020.11.20 13: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대선 경합주 조지아 재검표에서도 바이든 승리
미국 11·3 대통령선거의 경합주였던 조지아주의 재검표에서도 조 바이든 민주당 당선인이 승리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AP통신 등 미국 언론들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습니다.

조지아주 국무장관실은 수작업을 통해 약 500만 표를 모두 재검표한 결과 바이든 당선인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상대로 1만2천275표 차이로 앞선 것으로 확인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앞서 이번 대선의 치열한 경합주 중 한 곳이었던 조지아주 대선 투표의 개표 당시 바이든은 후보는 트럼프 대통령을 상대로 1만4천7표차(0.3%포인트)로 승리했습니다.

재검표 결과 두 후보의 표차가 애초보다 1천7천여 표 줄어들었지만 승패는 바뀌지 않은 셈입니다.

조지아주는 주법상 격차가 0.5%포인트 이하면 재검표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