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日, 김진표 '김정은 도쿄올림픽 초청' 발언에 "개인 생각"

日, 김진표 '김정은 도쿄올림픽 초청' 발언에 "개인 생각"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20.11.18 14:20 수정 2020.11.18 14: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日, 김진표 김정은 도쿄올림픽 초청 발언에 "개인 생각"
▲ 김진표 한일의원연맹 회장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쿄올림픽에 참석할 의향이 있다면 공식 초청할 수 있다고 일본 정부 측이 밝혔다는 김진표 한일의원연맹 회장의 발언에 대해 일본 외무성 간부는 일본 측 발언이 아니라고 부인했다고 교도통신이 18일 보도했습니다.

앞서 김 회장은 전날 국내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일본의 고위 외교 당국자가 한국이 북한의 올림픽 참가에 협력하겠다고 하자 "만약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석하겠다고 하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를 통해 공식 초청할 수 있다고 밝혔다"고 전했습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외무성 간부는 김 회장의 이런 발언을 부인하면서 "김진표 씨 개인의 생각이 아니겠냐"라고 말했습니다.

일본 정부 고위 관계자도 "북한의 올림픽 참가가 결정되지도 않아, 그런 말을 할 단계는 아니다"고 거들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5선 의원인 김 회장은 지난 12~14일 한일의원연맹 소속 여야 의원 6명과 함께 일본을 방문해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예방하고, 일본의 정·관계 인사와 면담했습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가토 가쓰노부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김 회장의 한국 언론 인터뷰 내용에 대한 사실 여부를 묻자, "내용 하나하나에 대한 코멘트는 삼가겠다"며 구체적인 언급을 회피했습니다.

다만, 스가 총리는 지난 5일 참의원 예산위원회에서 도쿄올림픽 때 김정은 위원장이 일본을 방문하면 회담할 것이냐는 입헌민주당 하쿠 신쿤 의원의 질문에 "가정의 질문에 답하는 것은 삼가겠다"면서도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답변한 바 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