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백악관 안보보좌관, 정권 이양 언급

백악관 안보보좌관, 정권 이양 언급

김경희 기자 kyung@sbs.co.kr

작성 2020.11.17 06:53 수정 2020.11.17 07: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백악관 안보보좌관, 정권 이양 언급
로버트 오브라이언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지금 상황은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승리한 것처럼 보이며, 만약 당선이 확정된다면 전문적인 인수인계가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미 언론에 따르면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현지시간 16일 미 싱크탱크 수판센터가 개최한 '글로벌 안보 포럼'에서 정권 이양과 관련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정책에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만약 바이든-해리스 후보가 승자로 결정된다면, 국가안전보장회의로부터 매우 전문적인 이양이 이뤄질 것이다. 그것에 대해서는 의문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그는 "바이든-해리스 후보가 승자로 결정된다면"이라는 가정 뒤에 "분명히 지금 상황은 그렇게 보인다"고 언급한 뒤 발언을 이어갔습니다.

다만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진행 중인 불복 소송이 잘 풀리지 않을 경우에 정권 이양이 이뤄질 것이라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미 언론은 오브라이언 보좌관이 바이든 당선인의 승리를 명확히 인정한 건 아니지만, 트럼프 행정부의 다른 고위 관리들과는 확연히 다른 어조라고 평가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