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아세안+3 정상회의서 스가 총리와 첫 대면

문 대통령, 아세안+3 정상회의서 스가 총리와 첫 대면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20.11.14 13:35 수정 2020.11.14 13: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아세안+3 정상회의서 스가 총리와 첫 대면
문재인 대통령이 오늘(14일) 아세안 플러스3 정상회의와 아세안 10개 회원국과 한국, 미국, 중국, 일본 등 18개국이 참여하는 동아시아 정상회의에 잇따라 참석합니다.

문 대통령은 이번 회의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 노력을 소개하고 각국 정상에게 적극적인 지지를 요청할 걸로 보입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 회의에서 특히 얼마 전 취임한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서 대면하게 됩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 12일 한·아세안 화상 정상회의에 참석해 '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을 발표한 것을 시작으로 나흘간의 아세안 정상외교를 시작했습니다.

어제 한·메콩 정상회의 일정을 소화한 문 대통령은 내일은 세계 최대 규모의 자유무역협정인 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 협정(RCEP)에 서명할 예정입니다.

(사진=청와대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