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브스타] 트와이스 나연, 신곡 '누워서' 녹음한 사연…"너무 힘들었어요"

[스브스타] 트와이스 나연, 신곡 '누워서' 녹음한 사연…"너무 힘들었어요"

지나윤 에디터

작성 2020.11.09 11: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그룹 트와이스 멤버 나연이 최근 발표한 신곡 '아이 캔트 스톱 미(I CAN'T STOP ME)'를 "누워서 녹음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6일 디스패치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트와이스 멤버 나연, 정연, 모모의 미니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해당 인터뷰에서 나연은 "정규 2집 '아이즈 와이드 오픈(Eyes wide open)' 녹음 당시 곡 수가 13곡이라 많아서 힘들었고, 특히 '아이 캔트 스톱 미(I CAN'T STOP ME)'는 너무너무 높아서 누워서 불렀다"고 털어놨습니다.


나연은 그룹 내에서 메인 보컬인 지효와 함께 가장 많은 파트를 소화 중인데요, 특히 나연이 맡은 후렴구 파트에는 격렬한 안무도 포함돼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누워서 부른 노래로 어떻게 춤을 추며 무대를 하냐", "가수 음역대에 맞는 부분을 파트로 줘야지", "나연이 파트도 많은데 목 상할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며 나연을 걱정했습니다.


앞서 트와이스는 음악방송 1위 후 오른 앵콜 무대에서 다소 불안정한 음정을 보여 '가창력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당시 일부 누리꾼들은 "지켜보는 내가 다 불안하다"며 트와이스의 가창력을 지적했는데요, 이후 나연의 인터뷰 내용이 알려지자 "애초에 트와이스와 맞지 않는 노래다. 그러니 가창력 논란이 따라올 수밖에 없는 것"이라는 안타까운 반응이 이어졌습니다.

누리꾼들은 이어 "트와이스가 편안하게 부를 수 있는 노래로 활동했으면 좋겠다", "중독성만 노리지 말고 멤버 각각의 목소리가 들리는 노래가 듣고 싶다" 등 바람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사진='dispatchsns' 트위터,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SBS 스브스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