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김경수 경남지사 "도정에 한치 흔들림 없이 임하도록 하겠다"

김경수 경남지사 "도정에 한치 흔들림 없이 임하도록 하겠다"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11.09 09:3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경수 경남지사 "도정에 한치 흔들림 없이 임하도록 하겠다"
'드루킹 댓글' 조작 혐의로 지난 6일 항소심에서 징역 2년의 실형을 선고받은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오늘(9일) "도정에 한치 흔들림 없이 임하도록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지사는 항소심 재판 이후 오늘 출근길에서 "그동안 항소심까지 도민께서 걱정하신 문제를 풀기 위해 최선을 다했는데 전체 걱정을 덜어드리지 못하고 절반의 진실만 밝혀진 셈이다"며 "도민께는 어떤 이유로든 모든 걱정을 털고 도정에 전념할 수 있도록 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한 점 대단히 송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앞으로 남은 대법원 상고심을 통해 반드시 마지막 남은 절반의 진실을 밝히고 도민께서 걱정하지 않도록 좋은 소식 전하도록 약속한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항소심 실형 선고로 도정 공백이 우려된다는 지적에 대해 "이 사건은 양형 문제가 아니라 진실과 거짓의 싸움이고, 대법원 판결도 유·무죄 싸움이다"고 규정하며 "나머지 대법원 상고심을 진행하면 이 사건의 진실이 밝혀질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상고심은 1심, 항소심과 달리 상고이유서 제출하면 재판 출석 부담은 없다"며 "대법원판결이 나올 때까지 도정에 전념할 수 있는 조건이 되므로 향후 도정에는 한치 흔들림 없이 임하도록 하겠다"고 다짐했습니다.

특히 "경남형 3대 뉴딜과 핵심 3개 과제는 더 속도를 내 구체적인 성과가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