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울 중진들 만난 김종인 "서울시장 후보 선출, 잡음 없을 것"

서울 중진들 만난 김종인 "서울시장 후보 선출, 잡음 없을 것"

백운 기자 cloud@sbs.co.kr

작성 2020.11.02 23:3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서울 중진들 만난 김종인 "서울시장 후보 선출, 잡음 없을 것"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오늘(2일) 저녁 서울 종로구의 한 한식당에서 서울 지역 원내·외 중진들과 회동하고,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전략을 논의했습니다.

이 자리엔 서울시장 후보군으로 거론되는 권영세·박진 의원과 나경원·김성태·김용태·이혜훈 전 의원, 오세훈 전 서울시장 등이 참석했습니다.

당 지도부에선 주호영 원내대표와 정양석 사무총장이 동석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2시간 30분 동안 이어진 회동을 마친 뒤 "서울시민이 가장 선호하는 후보가 돼야 한다"라며 "경선룰이 그런 방향으로 결정될 것이라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또 회동 참석자들을 향해 "이번 주 안에 경선룰이 확정되면 각자 무엇을 해야 할지 잘 아실 거라 생각한다"며 "서울시장 후보 선출에 잡음이 있거나 하진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 회동 참석자는 "규칙이 정해지면 투표한 대로 승자가 결정되니, 잡음이 날 일이 없다는 뜻으로 이해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회동 자리에선 한 참석자가 김 위원장에게 "이제 당내에 후보가 안 보인다는 말은 그만해야 한다"고 조언하기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다른 참석자는 김 위원장에게 "당에 좋은 사람이 많다고 말해달라"고 하자, 주 원내대표가 "박원순보다 못한 사람이 어디 있나"라고 호응했고, 김 위원장도 고개를 끄덕였다고 밝혔습니다.

후보 경선에서 당원보다 시민 의사가 많이 반영되게 하자는 경선준비위원회 방침에 대해 참석자들은 대체로 공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위원장도 "결국은 선거에서 승리하는 게 당원들에 대한 도리가 아니겠느냐"며 국민 참여 비율 확대 필요성을 거듭 강조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