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귀포 강정정수장·취수원서 유충 발견…"수도관 통해 이동"

서귀포 강정정수장·취수원서 유충 발견…"수도관 통해 이동"

송인호 기자 songster@sbs.co.kr

작성 2020.10.21 09:45 수정 2020.10.21 09:5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제주에서 발견된 수돗물 유충 (사진=독자 제공, 연합뉴스)
지난 19일 제주도 서귀포시의 한 주택에서 유충 발생 신고가 접수돼 환경 당국이 현장을 확인한 결과 수돗물을 공급하는 강정 정수장과 취수원인 강정천에서 유충이 발견됐다고 밝혔습니다.

환경부는 서귀포시 일대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됨에 따라 오늘(21일) 오전 조명래 환경부 장관 주재로 제주도 부지사와 한국수자원공사 등과 긴급영상회의를 열고 유충 확산 차단 조치와 대응상황을 점검했습니다.

조사 결과 서귀동에 수돗물을 공급하는 강정정수장과 취수원인 강정천에서 깔따구 추정 유충이 발견돼 수도관을 통해 가정으로 이동한 것으로 추정됩니다.

강정정수장은 급속 여과 방식으로 운영중이며, 지난 7월 점검 때 유충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환경부는 유충발생 정밀역학조사반을 제주도에 파견해 제주도와 함께 발생원인 조사와 확산 방지, 모니터링 방법 등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아울러 현재까지 유충발생 세대는 2세대이지만 추가적으로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사태의 조기 수습을 위해 총력 지원을 할 예정입니다.

제주도에서는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될 경우 직접 마시는 것을 자제하고 즉시 상수도본부 또는 상하수도과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사진=독자 제공,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