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법무부 "검찰 '김봉현 야권로비 진술' 수사 제대로 안 돼"

법무부 "검찰 '김봉현 야권로비 진술' 수사 제대로 안 돼"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20.10.18 14:14 수정 2020.10.18 14:3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법무부 "검찰 김봉현 야권로비 진술 수사 제대로 안 돼"
법무부는 최근 '라임자산운용 사태'와 관련해 옥중 입장문을 낸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을 직접 조사한 결과, 검찰의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습니다.

법무부는 "최근 언론을 통해 보도된 '검사·수사관에 대한 향응과 금품수수 비위', '검사장 출신 야권 정치인에 대한 억대 금품로비' 등의 의혹과 관련해 김 전 회장이 검찰에 진술했는데도 관련 의혹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고 설명했습니다.

법무부는 이어 "현재까지의 감찰 조사 결과와 제기되는 비위 의혹의 내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진행 중인 감찰과는 별도로 수사 주체와 방식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