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가 일본 총리, 야스쿠니신사에 공물…아베 노선 잇나

스가 일본 총리, 야스쿠니신사에 공물…아베 노선 잇나

박찬범 기자 cbcb@sbs.co.kr

작성 2020.10.17 12: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오늘(17일) 태평양전쟁 A급 전범 14명의 혼령을 함께 제사 지내는 야스쿠니신사의 가을 제사에 공물을 봉납했습니다.

스가 총리는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제2차 집권기인 7년 8개월여 동안 관방장관으로 있으면서는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하지 않았고 공물도 보내지 않았습니다.

스가 총리가 직접 참배하지 않고 공물로 대체한 것은, 직접 참배할 경우 한국과 중국의 거센 반발을 초래해 취임 초기부터 외교적 마찰을 빚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아베 내각의 온전한 계승을 내세운 스가 총리의 이번 공물 봉납은 야스쿠니신사 문제에서도 아베 노선을 이어가겠다는 뜻으로 해석됩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