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프로배구, 오는 31일부터 관중 30% 입장

프로배구, 오는 31일부터 관중 30% 입장

김정우 기자 fact8@sbs.co.kr

작성 2020.10.15 13:2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프로배구, 오는 31일부터 관중 30% 입장
한국배구연맹은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완화 조치에 따라 도드람 2020~2021 V리그의 관중 입장을 실시한다"며 "관중 입장은 오는 31일 남자부 한국전력-현대캐피탈, 여자부 흥국생명-한국도로공사의 경기부터 가능하다"고 밝혔습니다.

연맹은 "일단 정부 지침에 따라 경기장 전체 좌석 30% 선에서 관중을 입장시킬 계획"이라며 "11월부터는 입장 허용 인원을 전체 좌석 50%까지로 상향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프로배구 V리그는 모레(17일) 개막합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