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터뷰] 골목식당 '덮죽' 사장님 "자포자기 심정이었다"…'표절' 업체 등장 논란 그 후

[인터뷰] 골목식당 '덮죽' 사장님 "자포자기 심정이었다"…'표절' 업체 등장 논란 그 후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10.12 17: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속 메뉴를 표절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프랜차이즈 업체 대표가 사과의 뜻을 전하고 사업 철회를 결정했습니다.

오늘(12일) '덮죽덮죽' 이상준 대표는 공식 입장을 통해 "모든 잘못을 인정하며 금일부로 모든 프랜차이즈 사업을 철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국내 1호점'을 내걸며 가맹점 모집까지 나섰던 이 대표는 "수개월의 연구와 노력을 통해 덮죽을 개발하신 포항의 신촌's 덮죽 대표님께 너무 큰 상처를 드렸다"며 사죄했습니다.

앞서 골목식당에 출연해 독자적인 레시피로 큰 사랑을 받았던 '덮죽' 개발자 최인아 씨는 표절 업체 등장 논란에 "제발 (레시피를) 뺏어가지 말아달라"며 호소한 바 있습니다.

최 씨는 이후 SBS 취재진과의 통화에서 "자포자기하고 싶은 느낌이었다"며 그간의 상황과 심정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는데요. 관련 내용 영상으로 준비했습니다. 함께 보시죠.

(구성 : 김휘란, 취재 : 장훈경, 촬영 : 김성일·서진호, 편집 : 박승연)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