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추미애 "카톡 문자, 지시 아니라는 증거다"

추미애 "카톡 문자, 지시 아니라는 증거다"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20.10.12 17:25 수정 2020.10.12 19:5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늘(12일) 열린 법무부 국정감사에서는 추미애 장관이 보좌관에게 아들 군부대에 연락하도록 지시했는지를 놓고 열띤 공방이 벌어졌습니다. 전주혜 국민의힘 의원이 "지난 대정부질문 때 추 장관이 거짓 진술을 했다"고 지적하자, 추 장관은 "법령을 위반해 할 수 없는 일을 하게 해야 청탁"이라고 맞받았습니다. 추 장관은 이어, 보좌관과 나눈 카톡 내용을 보면 오히려 자신이 지시한 게 아니라는 것을 명확히 확인할 수 있다고 반박하기도 했는데요, 뜨거웠던 충돌 당시를 비디오머그가 영상으로 정리했습니다.

(글·구성 : 정형택, 편집 : 정용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