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통일부 "남북 손잡고 협력할 날 빨리 오기를 기대"

통일부 "남북 손잡고 협력할 날 빨리 오기를 기대"

안정식 북한전문기자 cs7922@sbs.co.kr

작성 2020.10.12 10:5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통일부 "남북 손잡고 협력할 날 빨리 오기를 기대"
김정은 위원장이 당창건 75주년 열병식 연설에서 '사랑하는 남녘 동포들'이라며 남한에 유화적인 메시지를 보낸데 대해, 통일부는 남북이 협력할 날이 빨리 오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여상기 통일부 대변인은 정례브리핑에서 "남쪽에서의 코로나 상황이 하루빨리 진정이 돼서, 남과 북이 서로 손잡고 협력할 날이 빨리 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여상기 대변인은 북한의 ICBM 공개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 "군 당국이 우려를 표시한 만큼 통일부가 특별히 언급할 사항은 없다"면서 "환경이 조성돼서 남북대화가 복원되고 하루빨리 남북 간 협력이 확대돼서 한반도의 평화증진에 남과 북이 모두 함께 나서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여 대변인은 또, "정부는 인도적 협력과 보건 분야의 협력에 있어 북한과 협력할 준비가 언제든지 돼 있고 이를 공개적으로 여러 차례 밝혀 왔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지금 당장 구체적으로 무슨 제안을 하거나 추진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고, 향후 환경 조성 시 추진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