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흔들거리던 마트 진열대 '와르르'…사람들 깔려 비명

흔들거리던 마트 진열대 '와르르'…사람들 깔려 비명

SBS 뉴스

작성 2020.10.06 17: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 클릭> 마지막 검색어는 '무너진 마트 진열대'입니다.

브라질 북부 상루이스 지역의 한 대형마트입니다.

진열대가 조금씩 흔들리기 시작하더니 순식간에 연달아서 쓰러집니다.

손님들과 직원들은 비명을 지르면서 황급하게 대피하는데요, 진열대가 무너지면서 떨어진 물건들은 바닥에 나뒹굴었고 곳곳에서는 사람들의 울음소리가 터져 나왔습니다.

브라질 북부 상루이스 지역의 한 대형마트, 무너진 마트 진열대
이후 소방관과 경찰이 출동했고 무너진 진열대에 깔린 사람들은 소리를 지르거나 벨소리를 울려서 자신이 깔려있다는 사실을 알렸는데요, 270명 이상의 소방관들이 투입돼 11시간 이상 구조 작업을 벌였습니다.

그 결과 8명은 구조됐고 1명은 숨진 채 발견됐는데요, 지난 7월부터 이 마트에서 일한 21살 직원으로 확인됐습니다.

아직까지 진열대가 쓰러진 정확한 이유는 밝혀지지 않았다고 하는데요.

이를 본 누리꾼들은 "너무 안타깝습니다. 무게 규정을 준수하지 않았던 건 아닐까요?" "볼 때마다 불안했는데… 우리도 마트 진열대 점검했으면 좋겠어요!"라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화면출처 : 유튜브 Canal do Empreendedor)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