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상] "월북 프레임 몰아가는 정부…동생 돌려달라"

[영상] "월북 프레임 몰아가는 정부…동생 돌려달라"

"제 동생을 돌려주십시오"…'피격 공무원' 형 이래진 씨 입장 발표

김휘란 에디터

작성 2020.09.29 17:05 수정 2020.09.29 17: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해 소연평도 북측 해역에서 북한군에 사살된 해양수산부 공무원 A 씨의 형 이래진 씨가 오늘(29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이 씨는 이 자리에서 "동생이 업무수행 중 실종돼 북한 영해로 표류하는 과정까지 대한민국은 과연 무엇을 했느냐. 골든타임이 두 번이나 존재했지만 (동생을 구하려는) 어떤 수단도 동원되지 않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 씨는 또 "'월북 프레임'을 몰아가는 정부에 대한민국의 미래는 어디 있는지 묻고 싶다"거나 "북한 김정은 위원장께 간절히 호소한다. 동생을 돌려달라" 등의 발언을 이어갔는데요.

이하 이 씨의 입장 전문, 영상으로 함께 보시죠.

(구성 : 김휘란, 촬영 : 양현철, 편집 : 김희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