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집단 성폭행' 정준영-최종훈, 징역 5년·2년 6개월 확정

'집단 성폭행' 정준영-최종훈, 징역 5년·2년 6개월 확정

SBS 뉴스

작성 2020.09.25 14: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술에 취한 여성들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정준영 씨와 최종훈 씨에게 각각 징역 5년, 징역 2년 6개월이 확정됐습니다.

대법원은 어제(24일) 두 사람의 상고심에서 유죄로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습니다. 이들은 지난 2016년 1월과 3월,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 됐었죠.

특히 정준영 씨는 성관계 모습이 담긴 영상을 카카오톡 대화방에 전송하는 등 불법 촬영물을 유포한 혐의도 받고 있습니다.

이들은 재판 과정에서 일부 성폭행 혐의에 대해 합의된 성관계였다고 주장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습니다.

또 정준영 씨 측은 성폭행 혐의를 뒷받침한 카카오톡 단체방 대화 내용이 위법하게 수집돼 증거 능력이 없다고 주장했지만 대법원은 이 또한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