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집단 성폭행' 정준영 징역 5년 · 최종훈 2년 6개월 확정

'집단 성폭행' 정준영 징역 5년 · 최종훈 2년 6개월 확정

유영규 기자 ykyou@sbs.co.kr

작성 2020.09.24 12:32 수정 2020.09.24 13:21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술에 취한 여성들을 집단으로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가수 정준영과 최종훈에게 각각 징역 5년과 징역 2년 6개월이 확정됐습니다.

대법원은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정준영과 최종훈의 상고심에서 유죄로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고 오늘(24일) 밝혔습니다.

이들은 2016년 1월 강원도 홍천과 같은 해 3월 대구 등지에서 술에 취한 여성을 집단으로 성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 기소됐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