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스가 총리, 문 대통령과 전화 회담"…관계 개선 주목

"스가 총리, 문 대통령과 전화 회담"…관계 개선 주목

김용철 기자 yckim@sbs.co.kr

작성 2020.09.24 12:28 수정 2020.09.24 13:2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오늘(24일) 문재인 대통령과 전화로 회담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문 대통령과 스가 총리가 한국과 일본을 각각 대표하는 지위에서 직접 대화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일제강점기 징용 피해자 배상 문제를 둘러싸고 한일 간 갈등이 격화한 가운데 양국 정상의 소통이 한일 관계 개선의 계기로 이어질지 주목됩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스가 총리에게 "한일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취임 축하 서한을 보냈고, 스가 총리는 "어려운 문제를 극복해 미래 지향적 한일 양국 관계를 구축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회신한 바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