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스가 총리 "코로나 대응 협력"…20분간 전화회담

문 대통령-스가 총리 "코로나 대응 협력"…20분간 전화회담

김영아 기자 youngah@sbs.co.kr

작성 2020.09.24 11:45 수정 2020.09.24 13: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스가 총리 "코로나 대응 협력"…20분간 전화회담
문재인 대통령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오늘(24일) 20분간 전화 회담을 하고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스가 총리는 회담이 끝난 후 "매우 어려운 상황에 있는 양국 관계를 방치하면 안 된다"며 "한국 측에 일제 강점기 징용 판결을 둘러싼 문제 등에 적절하게 대응할 것을 요구했다"고 밝혔습니다.

한일 정상 간 직접 대화는 지난해 12월 24일 문 대통령과 아베 신조 당시 일본 총리가 중국 청두에서 회담한 후 약 9개월 만입니다.

스가 총리는 취임 후 미국, 독일, 영국, 호주 정상과 전화 회담을 가졌지만, 인근 국가 정상과 전화회담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