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독감 백신 무료접종 일시 중단…"유통과정서 문제 발견"

독감 백신 무료접종 일시 중단…"유통과정서 문제 발견"

정구희 기자 koohee@sbs.co.kr

작성 2020.09.22 01: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질병관리청이 지난 8일부터 시작한 독감 백신 무료접종을 일시 중단했습니다. 유통 과정에서 백신 보관 방식에 문제가 발견됐다고 합니다.

정구희 기자입니다.

<기자>

코로나19의 재확산 우려 속에 독감 유행 시기가 다가오자 정부는 올해부터 독감 무료 접종 대상을 대폭 확대했습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 코로나19 상황에서 겨울철 인플루엔자(독감)와 함께 유행하는 것을 억제하기 위해 접종대상을 기존의 1,300만 명에서 1,900만 명으로 확대했고, 접종백신도 3가 백신에서 4가 백신으로 변경해서 시행합니다.]

당장 오늘(22일)부터 13~18세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무료 접종을 실시할 예정이었지만, 질병관리청이 일정을 일시 중단했습니다.

백신 유통 과정에서 온도 조절에 문제가 있었다는 겁니다.

질병청은 품질 검증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해당 물량뿐 아니라, 임신부 등 전체 대상자에 대한 예방 접종도 잠정 중단했습니다.

또 관련 업체의 인플루엔자 백신 공급을 즉시 중단하고, 이미 공급된 백신에 대해서는 품질 검증 후 순차적으로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질병청은 다만, 이달 8일부터 생후 6개월부터 만 9세 미만 아동에게 공급된 물량에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아울러 아직 이상반응 신고 사례도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질병청은 식약처와 함께 오늘 10시 브리핑을 통해 독감예방접종 중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발표할 예정입니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