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 대통령 "4차 추경, 추석 前 취약계층에 우선 지원돼야"

문 대통령 "4차 추경, 추석 前 취약계층에 우선 지원돼야"

김아영 기자 nina@sbs.co.kr

작성 2020.09.21 16:3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문 대통령 "4차 추경, 추석 前 취약계층에 우선 지원돼야"
문재인 대통령은 정세균 국무총리와 청와대에서 주례회동을 하고 4차 추가경정예산안의 신속한 집행을 강조했다고 총리실이 전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어려움을 겪는 국민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도록 추석 전 추경에 따른 지원이 이뤄지게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특히 피해가 집중된 소상공인, 특수고용직·프리랜서 등 고용 취약계층, 육아 가정에 대한 지원금 우선 지급을 주문했습니다.

정 총리는 최대한 이른 시간 안에 추경안이 국회를 통과하도록 내각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국회 통과 즉시 집행될 수 있게 재정 당국과 지자체가 협조해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정부는 행정정보로 매출 감소를 확인할 수 있는 소상공인에 대해서는 별도의 서류 제출 없이 온라인 신청으로 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입니다.

긴급고용안정지원금 수급 이력이 있는 특고·프리랜서 등에게는 신청안내 문자 발송 및 접수 후 별도 심사 없이 지원금을 줄 예정정입니다.

정부는 내일 국무회의에서 의결할 예정인 7∼8월 집중호우 피해복구 지원비 3조4천277억 원도 이른 시일 내 집행할 방침입니다.

(사진=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