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권상우, 과거 도박 의혹에 강력 부인…신정환 나설까?

권상우, 과거 도박 의혹에 강력 부인…신정환 나설까?

SBS 뉴스

작성 2020.09.21 14:01 수정 2020.09.21 14:0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미지
배우 권상우가 2005년 가수 겸 방송인 신정환이 사설 도박장에서 불법 도박혐의로 검거될 당시 함께 있었다고 한 의혹에 대해 강력 부인했다.

지난 20일 연예기자 출신 유튜버 김용호 씨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서 "2005년 서울 강남의 한 사설 카지노에서 신정환이 경찰에 검거됐는데, 당시 현장에 함께 있었던 게 권상우였다. 신정환은 소위 빽이 없어서 검거됐고, 권상우는 뒷배(조폭)가 있어서 도망갔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서 권상우의 소속사 수컴퍼니 측은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히며 향후 대응 방법에 대해 논의 중이라는 입장을 내놨다.

같은 날 유튜버 김 씨는 개그맨 강성범이 신정환이 뎅기열 파문을 일으켰을 당시 함께 필리핀에서 원정 도박을 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강성범 역시 강력 반발하며 부인했다.

강성범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필리핀에서 한 행사 사회를 본 적이 있지만 부인과 함께 갔으며, 부인이 준 돈 2만 원으로 도박을 한 차례 해본 것이 전부"라고 반발했다.

두 사람이 잇달아 과거 도박 의혹을 부인한 가운데, 사건의 중심에 있는 방송인 신정환이 어떤 입장을 취할지 관심을 모은다.

(SBS 연예뉴스 강경윤 기자)

많이 본 뉴스